관광지 정보
훈춘시 방천 한눈에 3개국을 바라보다 국가AAAA급풍경구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5-05-29 09:46 조회: 2,120

         훈춘시 방천 한눈에 3개국을 바라보다

IMG_0438.jpg

2.jpg

999.png

2325.png

훈춘 방천풍경구가 10월 31일 국가관광국으로부터 AAAA급 풍경구로 비준되였다

방천풍경구는 “한눈에 3국을 바라보  독특한 우세를 자랑하는 풍경구로서 연변지구의 중요한 관광지이다

방천은 20025월 17일에 AA급풍경구로,2009년에 길림8대 풍경구로 선정되였다그때로부터 훈춘시당위와 정부에서는 선후로 1억여원을 투자해 방천풍경구기초시설부터 개선,관광상품을 개발하여 근본적으로 풍경구의 품위와 질을 향상시켰다

2011개선된 훈춘풍경구는 순리롭게 AAA급 풍경구선정에 통과되였다그런 토대에서 훈춘시에서는 다시 "2년내 AAAA급 쟁취목표를 세움과 동시에 3000여만원을 추가 투입하여 제반 풍경구환경시설 및 봉사를 제고시켜왔던것이다.

방천풍경구가 AAAA급 풍경구로 통과됨에 따라 방천 내지 훈춘시의 관광업은 우리성의 산업부축정책,산업발전자금 산업대상 신청 등 방면으로부터 많은 혜택을 받게 되며 새로운 비약을 가져오게 된다.

 
                  룡호각(관광탑)

554.jpg

525353.png

666.png

두만강을 사이에 두고 러시아,조선,중국의 3국이 접경한 중국훈춘시 방천에 새롭게 관광탑이 오픈했다.

연길공항에서 약 3시간이 걸리는 이곳은 중국에 있어서 동북제1초소가 있는 중요한 곳이기도 하며,가장 먼저 해가 뜨는 곳이라 한다.

이 시설로 많은 관광객이 늘어나기를 기대해 본다


                      토자비


IMG_9241.jpg

1861년 중국과 러시아의 교계기문 규정에 따라 청정부시기 오대징이도문강 입구에서 20화리 떨어진곳에 토자비를 세웠습니다 그당시 토자비는 중국과 러시아의 변경이였습니다

나중에 중국과 러시아의 변경을 다시 확정한후 지금은 력사문물로 되었습니다


             방천 국경을 지키는 국경수비대건물

1.png



 
 

관광지 정보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공지 "송이버섯 고향"과 백두산관광 최고관리자 05-16 3066
공지 백두산 서파 -- 고산화원 최고관리자 02-03 1873
공지 훈춘시 방천 한눈에 3개국을 바라보다 국가AAAA급풍경구 최고관리자 05-29 2121
공지 백두산 북파 -- 천지 [천문봉 정상] 최고관리자 02-03 1561
66 밀경백두산 서커스 최고관리자 09-04 71
65 백두산일출 사진 최고관리자 07-26 57
64 두만강에 꽂힌 철골과 이끼 낀 교각… 최고관리자 05-19 308
63 봉오동전적지를 찾아서... 최고관리자 12-28 496
62 나도 백두산 천지 가이드 한번 해보자 최고관리자 06-19 1069
61 백두산 망백조 풍경구 최고관리자 06-01 645
60 훈춘시 방천 한눈에 3개국을 바라보다 국가AAAA급풍경구 최고관리자 05-29 2121
59 백두산여행시 당신은 윤동주 묘지를 찾아보셨나요 ? 최고관리자 04-13 642
58 장백산극장 <<천지장백>> 최고관리자 04-04 661
57 백두산 지도 최고관리자 02-03 1804
56 백두산 천지 -- 야생화가 피였습니다. 최고관리자 02-03 1422
55 백두산 북파 -- 산문 최고관리자 02-03 704
54 백두산 북파 -- 천지 [천문봉 정상] 최고관리자 02-03 1561
53 백두산 북파 -- 비룡폭포 최고관리자 02-03 729
52 백두산 북파 -- 노천온천지대 최고관리자 02-03 2087
 1  2  3  4  5  

회사소개 |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제휴문의
상호: 삼족오국제여행사    주소: 중국길림성 용정시 용정거리 中国吉林省龙井市龙井街  대표이름: 강정남    Tel:0433-8990531
HP:18744310800    사업자등록번호: 222405000016578    메일: 2868435365@qq.com     관광사업등록번호 : L-JL00824
Copyright(c)  2014   Chinese Sanzuwu International Travel Service.    ALL RIGHT RESERVED